• 최종편집 2019-05-27(월)

논산시, 전통시장 안전질서 확립을 위한 현장 점검

- 시장 내 안전한 도로 환경 조성으로 시민의 생명과 재산보호 -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4.17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충청시민의소리] 논산시(시장 황명선)는 지난 16일 오후 2시부터 4시까지 2시간에 걸쳐 논산화지시장 내 불법 주정차 및 노상적치물 지도·단속을 실시했다.


[크기변환]전통시장점검.png

 

이번 점검은 화재 발생 시 불법주정차와 노상적치물로 인한 대형화재의 위험과 인명피해를 방지하고자 마련된 것으로, 시청 직원 및 상인회 등 30여 명이 참여했다.

 

시장 내 곳곳에 불법 주정차된 차량들에 대한 지도점검은 물론 노상적치물의 이동·처리를 요구하는 등 안전질서 확립을 위한 철저한 현장 점검이 이뤄졌다.

 

시는 지난 달 화지시장 내 3개 구간에 황색 실선을 도색해 소방차 진입로를 확보했으며, 상인들의 의식 개선을 위한 소방통로 확보 캠페인을 펼치는 등 소방통로의 중요성을 알리는 데 힘쓰고 있다.

 

시 관계자는 “시장 내 가판점포로 인해 소방차량의 진입과 통행이 쉽지 않아 현장 접근이 어려운 실정”이라며, “소방통로 확보를 위한 좌판 철시와 소방차 길 터주기를 통해 소중한 재산과 생명보호가 이뤄질 수 있도록 시민들의 적극적인 협조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논산시, 전통시장 안전질서 확립을 위한 현장 점검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