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08-25(일)

금산깻잎 2019년 상반기 PLS 부적합률 ‘제로화’ 성공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7.16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충청시민의소리] 올해부터 전면 시행된 농약허용기준 강화제도(PLS)의 조기정착을 위해 금산군이 지난 3년간 홍보·교육한 결과(2019년 상반기) 깻잎 부적합 ‘0’의 결과를 얻었다.


[크기변환]0716 농기-깻잎 부적합 제로화.jpeg

 

특히, 깻잎은 3년 연속 500억 이상의 매출을 올리는 효도작목이어서, 2019년 상반기 부적합률 ‘0’의 의미는 특별히 각별하게 받아들여지고 있다.


PLS 제도는 수입농산물에 대한 안전관리 강화와 농약 오·남용을 방지하기 위해 도입된 것으로 작목별 허용기준이 설정되지 않은 농약은 일률기준(0.01ppm 이하)을 적용한다.


금산군은 지난 2016년부터 PLS제도에 대비해 토양잔류농약 분석과 깻잎·인삼 등 작목별 적용농약의 사용교육과 리후렛을 배포하는 등 2019년 전면 시행되는 PLS제도에 대비해 왔다.


군농업기술센터에서는 2019년 1월부터 PLS현장 상담 창구를 설치 운영하여 농업인들의 민원을 해결하고 있다.  재배작목에 대한 필요한 농약안내와 등록 등 수요조사를 통해 직권등록 신청을 하기 도 한다.


작물생육 향상을 통해 농약사용을 저감 할 수 있는 클로렐라배양기술 보급은 물론 분양과 토양 잔류농약 모니터링을 진행하고, 이에 따른 밀기울 처리 등 토양관리 지원사업을 추진 중이다.


농업기술센터 PLS 담당자는 국민의 안전한 먹거리 생산과 농업인의 소득을 위해서는 농산물에 등록된 농약만 사용하고, 사용적기 및 방법, 희석배수, 안전사용기준 등을 지키면 부적합 농산물 ‘0’는 계속 될 수 있다고 강조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금산깻잎 2019년 상반기 PLS 부적합률 ‘제로화’ 성공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