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10-16(목)

금산군, 제38회 금산인삼축제 개막(27일)… 10일간 대장정 돌입

오감만족 건강체험 프로그램 풍성, 알뜰쇼핑 기회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9.26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충청시민의소리]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산업형 문화관광축제 제38회 금산인삼축제가 27일 오후 7시 인삼축제장 주무대에서 개막식을 갖고 10일간(9월27일~10월6일)의 일정에 들어간다.


[크기변환]0926 금산인삼축제 개막-거리공연.jpg

 

개막식에는 문정우 금산군수를 비롯한 김용찬 충남도 행정부지사, 김종민 국회의원, 박세복 영동군수, 김종학 의장, 군의회, 농협, 법조계. 정계, 교육계, 언론계, 향우회, 한국타이어 등 내외 귀빈이 참석한다.


식전공연은 금산필하모닉 오케스트라, 금산연합합창단(인삼골, 소년소녀합창단)의 아름다운 하모니가 열기를 고조시킨다.

개막식은 김범수·정호영의 사회로 내빈소개, 국민의례, 개막선언, 개막퍼포먼스, 환영사, 축사 등의 순으로 이어진다.


 

[크기변환]0926 금산인삼축제 개막-쇼핑객.jpg

 

축하공연에는 남진, 최진희, 신유, 싱크 등 대형 가수들이 출연해 화합과 열정의 무대를 선보인다.

앞서 오전 10시에는 남이면 성곡리에서 축제의 시작을 알리는 개삼제가 열린다. 식전공연으로 강처사 설화가 무용극과 판소리 형식으로 꾸며진다.


이어 강신례, 초혼례, 제례 음식나누기 등 제전의식이 엄숙하게 거행된다.

9월27일부터 10월6일까지 열흘간 개최되는 이번 금산인삼축제는 대한민국 최고의 산업형축제라는 이름에 걸맞게 다채로운 건강프로그램이 운영된다.


중국, 태국, 몽골, 한국의 세계전통치유요법과 홍삼족욕, 홍삼팩 마사지, 생활건강체험, VR 건강스포츠 체험 등 더 한층 보강된 건강체험관의 인기는 여전할 것으로 보인다.


어린이들만의 공간인 건강놀이터, 강처사 마을, 인삼씨앗고르기, 인삼깎기·접기·말리기 등의 인삼전통문화체험 부스도 관심거리다.

인삼주병만들기, 인삼딸LED만들기, 에코백만들기, 페이스페인팅, 머그컵만들기, 캘리뱃지만들기 등 인삼아트공방에서 금산만의 추억을 간직할 수 있다.


건강미인관에서는 동안(童顏)메이크업, 네일아트, 천연화장품만들기 등 다양한 미용콘텐츠 체험이 가능하다.


국제인삼교역관과 전문 인삼약초시장에서 저렴한 가격으로 알뜰쇼핑을 즐길 수 있는 것도 금산인삼축제의 강점이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금산군, 제38회 금산인삼축제 개막(27일)… 10일간 대장정 돌입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