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10-16(수)

계룡시, 시민·군악의장·해외군악대 총출동 ‘거리퍼레이드’

- 관람객,시민,이·통장 등 동참.....숫·암용추설화재연으로 눈길 -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9.27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충청시민의소리] 계룡軍문화발전재단(이사장 최홍묵)은 2019 계룡세계軍문화축제에서 시민 모두가 함께 어울려 만들어가는 ‘거리퍼레이드’가 펼쳐진다고 밝혔다. 


 

[크기변환]2018군문화축제 거리퍼레이드(쌍룡놀이).JPG

 

 

거리퍼레이드는 내년도 개최되는 계룡세계軍문화엑스포를 앞두고 계룡시민의 자긍심 고취와 화합 단결, 자발적인 참여, 지역의 역사적 가치 제고 등 엑스포의 초석을 다지기 위한 프로그램으로 마련됐다.

 

행사는 오는 10월 5일(토) 오후 2시부터 4시까지 진행되며, 퍼레이드는 엄사면 신도초등학교를 출발해 엄사네거리를 지나 국민은행까지 이르는 1.5km구간에서 펼쳐진다.


[크기변환]2018군문화축제 거리퍼레이드.JPG

 

육군헌병 모터사이카를 선두로 정렬된 육군의 기수단 및 군악대, 의장대가 절도 넘치는 퍼포먼스를 펼치고, 퍼레이드 중간 중간에 흥에 넘치는 연주와 군악·의장대의 멋진 시범도 곁들인다.

 


특히 엑스포를 앞두고 초청한 태국·몽골·베트남 등의 해외 군악대가 각 나라 특유의 전통복장과 군악 연주, 독특한 퍼포먼스를 선보인다.

 


또 팝핀댄스, 스포츠 댄스, B-Boy 등 다양한 장르의 열정적이고 매력적인 합동공연도 만나 볼 수 있다.

 

이와 함께 엄사풍물단, 무용단, 관내 중·고등학생, 면·동 주민, 기관단체 관계자 등 400여명과 일반시민 및 관람객 1천여 명이 함께 어울려 퍼레이드를 펼치고, 계룡시 숫용추와 암용추 설화를 재해석한 창과 용의 ‘쌍룡놀이’ 공연으로 장관을 연출한다.

 

2019 계룡세계軍문화축제는 ‘지상군페스티벌’과 함께 10월2일부터 6일까지 5일간 계룡대 활주로를 중심으로 시 일원에서 개최된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계룡시, 시민·군악의장·해외군악대 총출동 ‘거리퍼레이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