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4-09(금)

논산시, 관내 516개 경로당 배상책임보험 가입

-안전사고 및 화재 보상체계 구축으로 안전한 경로당 환경조성 -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3.24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충청시민의소리] 논산시(시장 황명선)가 관내 516개 모든 경로당에 대한 배상책임보험 및 화재보험 가입을 완료했다.

 

경로당은 사회복지사업법이 정한 사회복지시설(노인여가복지시설)에 해당되어 규정에 따라 책임보험 가입의무가 있으나 가입 절차가 번거롭고 비용 부담으로 인해 보험 가입이 기피되고 있는 실정으로 알려졌다.

 

이에 따라 시는 2017년부터 경로당 안전사고에 대비해 화재와 일반사고까지 피해보상이 가능한 배상책임보험 가입을 지원하는 등 노인 여가 복지에서 중요한 경로당을 이용하는 어르신들의 불편함을 최소화하고 안전한 이용환경을 조성하는 데 앞장서고 있다.

 

경로당 안에서 발생하는 안전사고 및 화재로 인한 이용자의 신체와 재물 손해에 대해 1년간 보장된다.

 

시 관계자는 “초고령사회에서 경로당의 역할이 계속 커지고 있는 만큼 경로당이 활성화될 수 있도록 편의시설 마련과 안전보장이 중요하다”며 “화장실 안전시설, 경로당 및 노인맞춤돌봄 서비스 확대 등 지속적인 지원을 통해 100세까지 행복한 논산을 만드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논산시, 관내 516개 경로당 배상책임보험 가입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