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11-27(토)

계룡시, 주민자치 역량강화 위한 ‘2020 주민자치학교’ 마무리

- 주민이 주도하고 기획하는 주민자치 실현 기대 -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11.20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충청시민의소리] 계룡시(시장 최홍묵)는 지난 19일 금암동 주민센터에서 열린 찾아가는 주민자치학교 심화과정을 끝으로 ‘2020년 주민자치학교’ 운영을 마무리 했다고 밝혔다.


[크기변환]2. 주민자치학교 심화과정 (1).jpg

 

 지난 9월부터 시작된 주민자치학교는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마스크 착용과 체온 측정, 손 소독 등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하며, 교육 대상자의 수준 및 강의 특성에 따라 △새내기과정 △임원과정 △심화과정 △찾아가는 면동별 주민자치학교 등 맞춤형 교육으로 진행됐다.

 

각 면·동사무소에서 진행된 이번 심화 과정은 현재 주민자치위원 뿐 아니라 주민자치에 관심과 참여 의사가 있는 일반시민 다수가 참석해 주민자치에 대한 관심과 열정을 확인 할 수 있었다.


[크기변환]2. 주민자치학교 심화과정 (2).jpg

 

 한국자치학회 이은숙 강사를 초빙해 실시된 이번 심화교육은 단순 참여 방식이 아닌 기획 단계부터 주민이 적극 참여해 마을 사업을 구상하고 사업계획서를 작성하는 등 실무 중심의 교육이 진행됐으며, 다양한 주민들의 의사가 반영된 만큼 만족도 또한 매우 높게 나타났다.

 

두마면 주민자치위원으로 활동하고 있는 차윤숙 위원은 “찾아가는 면‧동 주민자치교육 후 주민자치에 관심이 생겨 심화 교육에 참석하게 됐다”며 “이번 교육을 통해 계룡시의 장단점 및 주민 복리증진을 위해 필요한 사업에 대해 생각해 보는 계기가 됐다”며 교육소감을 전했다.

 

이은숙 강사는 “계룡시는 도시규모가 작지만 국방수도라는 다른 도시와 차별화된 있는 도시인 만큼 일반시민과 군인 가족의 화합과 참여만 이뤄진다면 주민자치의 선도 모델이 될 수 있다”며 일반시민의 주민자치 참여를 독려했다.

 

한편, 시는 2020년 주민자치학교 운영상의 미비점을 보완해 내년도 주민자치학교를 활성화할 예정이며, 단순 강의 형태의 교육보다는 주민이 직접 참여하고 설계하는 워크샵 형태의 교육을 통해 관 주도가 아닌 주민이 주도하고 기획하는 주민자치 실현을 위해 노력해 나갈 예정이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계룡시, 주민자치 역량강화 위한 ‘2020 주민자치학교’ 마무리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