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6-17(금)

부여군, 소상공인 특례보증 지원 2억원 추가출연 협약

-소망대출 등 6억원 출연에 이어 소상공인 코로나19 위기극복 위해 추가 지원-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1.05.26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충청시민의소리] 부여군(군수 박정현)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의 경영안정을 지원하기 위해 특례보증 2억원을 추가 출연하기로 하고 충남신용보증재단과 25일 업무협약을 맺었다.


크기변환_1.협약식(1).JPG

 

이날 협약식에는 박정현 부여군수와 유성준 충남신용보증재단 이사장이 참석했다.

 

소상공인 특례보증은 담보력이 미약한 영세소상공인의 경영자금을 일반 은행에서 대출을 받을 수 있도록 출연금의 12배까지 보증해 주는 제도이다.

 

지원대상은 부여군에 사업장을 두고 있는 근로자 10인 미만의 소상공인이며, 보증한도는 업체당 최대 3,000만원으로 2년 거치 일시상환 방식이며 실제 부담 금리는 1.5%이다.

 

올해 이로써 군은 소망대출 등 6억원에 이어 총 8억원을 소상공인 특례보증 등으로 출연하고 총 102억원을 지원하게 되었다. 2021년 현재까지 지원현황은 369건에 78억원이다.

 

박정현 부여군수는 “소상공인 특례보증 지원확대는 민선7기 공약사항”이라고 언급하며, “앞으로도 지역경제의 근간을 이루는 소상공인의 경영안정을 위해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부여군, 소상공인 특례보증 지원 2억원 추가출연 협약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