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7-06(목)

윤재은 충남도의원 예비후보, 화재 초기 신고로 피해 예방

“안전한 계룡시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2.05.06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충청시민의소리] 윤재은 더불어민주당 충남도의원 예비후보가 선거운동 중 화재 진화에 나서 주목을 받았다.

 

[크기변환]KakaoTalk_20220506_093430690_04.jpg

 

윤 예비후보는 6일 오전 9시 5분경 계룡시 금암동 소재 경동택배 앞에서 선거운동 중 주택에서 화재를 목격하고 소방서에 신고하고 화재 확산 방지와 조기 진화에 기여했다.

 

이날 화재는 주택의 저온창고에 인접한 모터에서 화재가 발생했으며 윤 예비후보가 불을 발견하고 119에 신고한 후 건물관계자와 함께 소화기를 사용해 자체 진화를 시도했다. 소화기 사용 없이 시간을 지체했을 경우 더 큰 재산피해가 발생할 수 있는 상황이었지만 소화기를 활용해 초기 진압에 성공하여 작은 피해로 끝날 수 있었다.

 

소화기 활용 자체진화 성공 사진.jpg

 

강택규 현장지휘팀장은 “이번 사례에서 볼 수 있듯이 초기 화재에서 소화기의 역할은 매우 크다”며 평소 시민들이 소화기 활용능력을 높여 화재발생 시 신속히 대처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윤 예비후보는 “화재를 직접 목격하고 진화하는 과정들을 지켜보며, 계룡시는 화재에 안전한지 다시금 생각하는 계기였다며, 계룡시는 건물간 이격 거리, 소방차가 들어갈 수 없는 골목, 화재 진압에 어려움이 있는 화재 취약 건물이 많다”며 “도의원에 당선된다면 안전한 계룡시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는 의지를 표명했다.

 

KakaoTalk_20220506_093449490_04.jpg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윤재은 충남도의원 예비후보, 화재 초기 신고로 피해 예방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