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7-06(목)

국민의힘 계룡시 후보 합동 유세 ‘원팀 강조’

-반드시 승리해 국방 플랜트 계룡 완성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2.05.21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충청시민의소리] 국민의힘 계룡시 지방선거 출마 후보자 일동은 20일 금요장터에서 합동 유세를 펼치며 ‘원팀 정신’으로 필승의 의지를 다졌다.

 

[크기변환]IMG_4302.JPG

 

‘원팀 정신’은 지역 보수층의 ‘장자방’ 역할을 담당한 장용덕 원팀추진위원장(예비역 대령)과 분야별 발기인들의 적극적인 노력으로 승화됐다.

 

이날 신도안 금요장터에서 진행된 합동유세장에는 이인제 전 국회의원, 양승숙 전 장군, 최호상 당협 위원장, 장용덕 위원장을 비롯해 이응우 계룡시장 후보, 이재운 도의원 후보, 이용권•임성용•신동원•한민희•김범규•이선화•최국락(비례) 시의원 후보와 당 관계자들이 참석해 변화와 발전을 바라는 시민 열망에 부응할 것을 다짐했다. 합동 유세에는 지지자 및 시민이 함께 자리하며 응원의 메시지를 건넸다.

 

IMG_4063.JPG

 

연단에 오른 이인제 전 국회의원은 “지난번 시장 선거에서 이응우 후보가 보수 우파 분열로 기회를 잡지 못했는데, 이번에는 기필코 당선시켜 새로운 계룡시대를 열어갈 수 있도록 압도적인 지지를 부탁드린다”고 호소했다.

 

IMG_4161.JPG

 

이응우 시장 후보는 “우여곡절 끝에 시장 후보가 된 것은 기적이다. 그 기적이 당선으로 다시 한번 일어나기를 소중한 한 표 간청드린다. 이번 선거에서 반드시 승리, 계룡시의 큰 도약과 함께 새 희망을 만들겠다”라며 승리에 대한 강한 의지를 드러냈다.

 

1Q1A6943.JPG

 

각 후보의 발언 이후, 최호상 당협위원장은 “윤석열 대통령께서 김태흠 도지사와 이응우 계룡시장 후보를 당선시키면, 계룡시의 현안인 ‘국방 플랜트’ 완성을 위해 100% 지원을 약속 받았다”고 밝혀, 큰 박수를 유도했다.

 

1Q1A7002.JPG

 

그러면서 “시장 후보를 비롯해 도의원, 시의원 후보들이 모두 당선될 수 있도록 국민의힘에게 힘을 보태달라”고 강조했다. 


특히 이날 찬조연설로 연단에 선 이승진 교수와 장자경 전 중학교 교사가 이응우 시장 후보와 도의원•시의원 후보 모두가 당선되어야 하는 당위성을 역설해 청중을 매료시켰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국민의힘 계룡시 후보 합동 유세 ‘원팀 강조’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