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7-19(수)

김범규 계룡시의회 의장, 갑진년 새해 신년사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3.12.27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김범규 의장님.jpg

존경하는 계룡시민 여러분! 


 청룡의 힘찬 비상과 함께 2024년 갑진년의 새로운 해가 밝았습니다.


 예로부터 우리나라를 포함한 많은 국가에서 신령한 동물로 여겨졌던 용은 장엄하고 신비로운 존재로서 왕의 존엄성을 나타내는 상징으로 널리 사용됐습니다.


 이처럼 특별한 의미를 지닌 용을 품고있는 우리 계룡시는 조선을 세운 태조 이성계가 조선을 건국하고 새로운 수도로 천도를 고민했을 정도로 천혜의 아름다운 자연환경과 역사적·지정학적으로 여전히 큰 잠재력과 귀중한 가치를 지닌 도시라는 생각이 듭니다.

 

 그렇기에 ‘푸른 용의 해’ 2024년 갑진년은 우리에게 더욱 뜻깊고 유의미한 해이자 청룡의 힘과 기운으로 새로운 도전을 펼치며 비상하는 승천의 해가 될 것입니다.


 갑진년(甲辰年) 새해를 맞이하시는 계룡시민 여러분들 모두의 가정에 청룡의 힘과 기운이 가득하시길 바라며, 건강과 행복이 항상 함께하시기를 기원합니다.


 사랑하는 계룡 시민 여러분!


 다사다난했던 지난해, 우리나라는 러시아-우크라이나 전쟁, 이스라엘-하마스 전쟁 등 극도로 긴장된 국제정세와 계속되는 저출산 및 고령화의 위기 속에서 정치·경제·사회적인 혼란을 겪어야만 했으며, 우리는 여전히 끝나지 않은 혼란과 위기의 소용돌이 가운데 새로운 해를 맞이하게 되었습니다.



 하지만 위기와 역경 속에서도 언제나 기회는 있듯이 서로의 다름을 존중하고 다같이 마음과 뜻을 모아 진정성 있게 소통하고 화합할 때 비로소 우리는 그 기회를 잡아 다시 한번 성장하고 발전할 수 있을 것입니다.

 

 지난 해 계룡시는 탄생 20주년을 축하하며 과거를 돌아보고 미래의 비전과 백년대계를 다짐했으며, 올해는 스무 살의 청년 계룡시가 투지와 열정을 가지고 새롭게 도약하고 비상하는 첫 발걸음을 내딛는 중요한 시점에 서 있습니다.


 중요한 시점을 맞는 우리 계룡시의회는 언제나 변함없는 마음으로 시민의 권익 신장과 계룡시 발전을 위해 항상 최선을 다할 것이며, 


 신뢰받고 소통하는 의회, 신중하게 행동하고 책임지는 의정으로 시민 중심의 계룡시의회를 만들어 나가겠습니다.


 앞으로도 저희 계룡시의회를 향한 아낌없는 관심과 성원을 부탁드리며, 갑진년 새해에도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소망하는 모든 일들 꼭 이루시는 값진 한 해가 되시기를 기원합니다.


 감사합니다.


계룡시의회 의장 김범규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김범규 계룡시의회 의장, 갑진년 새해 신년사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