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11-27(토)

논산시, 주홍빛 보석이 주렁주렁, 달달하게 익어가는 양촌 곶감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11.16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크기변환]양촌곶감 (1).jpg

 

햇살이 좋아 햇빛촌이라 불리는 논산시 양촌면 일원은 가을이 깊어가면 집집마다 황금빛으로 익어가는 곶감내음으로 달달해진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논산시, 주홍빛 보석이 주렁주렁, 달달하게 익어가는 양촌 곶감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